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독도 광고 모금 캠페인



KT가 프로야구 참여를 포기했다고 한다.

기존 서울 연고 구단의 심정도 이해는 가지만
장사안되 손해보는데, 권리금까지 부르는 가게를 누가살까했는데
결국 이렇게 되었다.

7개팀이면 전체의 파이도 줄어들텐데...

 juyong88/2008-01

top

Write a comment



KT가 홈페이지를 개편했다고 한다.
고객편의를 고려했다고 한다.

한번 접속해보니 역시 그런것 같다.
엄청오래(1분이상) 로딩을 해서, 잠시 나갔다 오니 아래 화면이 나타났다.

먹통이 되는 줄 알았는데 그건 아닌가 보다.
하긴 IPS 회사인데...

KT-"Life is wonderfull KT"
슬로건대로 멋지다. (대문에 보이는 '오류페이지')
화면이 제대로 나왔으면 조금은 좋았을텐데...

juyong88/2006-10


[연합뉴스] KT, 그룹 홈페이지 개편

(서울=연합뉴스) 김세영 기자 = KT(www.kt.co.kr)는 지식검색서비스를 도입하는 등 고객 편의를 중심으로 그룹 홈페이지를 개편했다고 29일 밝혔다.

중간생략

(기사 전문 보기)

top

Write a comment



짜증났던 한글인터넷주소를 안써도 되는 줄 알고 좋아했었는데
법원이 태클을 걸었다고 한다.

넷피아, 역시 대단한 회사인 거 같다.
원래 회사명이 '마'로 시작한다고 하던데 그게 맞는 것 같다.

내 컴퓨터에서만은 안떴으면 좋을텐데...

juyong88/2006-10


[매경] 법원, KT-넷피아 계약종료 일시 정지

2006.10.04 10:22:00 입력

넷피아가 KT를 상대로 법원에 제출했던 '계약종료 효력정지 가처분신청'이 받아들여졌습니다.

이에따라 당분간 KT를 통한 한글인터넷주소 서비스는 계속되지만 법원의 1심 판결이 나오기까지 양측의 신경전은 계속될 전망입니다.

(기사 전문 보기)

top
  1. Favicon of https://areice.tistory.com 치리™ 2006.10.05 00:22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아하하.. 그럼 ActiveX 사건도 아시겠네요? -_-
    엉터리 한글인터넷주소 이제 안보나 했는데 법원이 태클..
    한글인터넷주소는 구글의 '운 좋은 예감'을 썼으면 좋겠어요. KT가 협조해줄리는 만무하지만요.

    • Favicon of https://juyong88.tistory.com juyong88 2006.10.05 00:56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예. 조금은 알고 있습니다.
      제가 Firefox를 사용하게 된 이유도 넷피아 같은 회사때문입니다.

      개인적으로는 법원이 '당사자끼리의 해결'로 판결을 내렸으면 합니다.

      그리고, KT가 Google을 사용할 것 같지는 않습니다.
      MS 지분이 있다는 것으로 얼핏 들은 기억이 있어서...

Write a comment



작년인가 KT의 CEO가 자신의 블로그에서 인터넷 종량제의 필요성을 제기한 적이 있었다.
당시 수많은 반대의 여론이 있었고, 종량제 실시시 통신요금을 시뮬레이션 하는
프로그램까지 나왔었던 기억이 있다.

1년여가 지난 2006년 8월, KT가 인터넷 종량제 논의를 중단했고 하나로텔레콤 역시
같은 정책이라고 한다. 아마도 IP-TV 사업과 충돌할 위험성이 있기 때문인가 보다.

결국 KT의 경우,

* 종량제: 와이브로(WiBro)로,
* 정액제: 메가패스와 IP-TV로

그 영역을 나눈 것 같다.

그때나 지금이나 같은 생각이 든다.

지금의 상황을 위해서 자신이 총대를 맨 것이 아닐까 하는 느낌!
어짜피 그 당시에도 와이브로와 IP-TV 사업을 추진하고 있었을 테니깐...

(내 느낌이 맞다면) '난 열심히 했어. 난 CEO로서 책임을 다했어...'라고 하는
무책임한 경영자보단 신선해 보인다.

물론 치밀한 각본에 의한 것일 수도 있지만...

juyong88/2006-08



KT, "인터넷 종량제 도입 논의 중단 상태"

<아이뉴스24>

KT가 최근 초고속인터넷 종량제 도입 논의를 중단한 것으로 밝혀졌다.
앞으로 서비스할 IPTV가 인터넷종량제 도입의 새로운 변수로 작용했다는 분석이다.

(기사보기)

top

Write a comment